Skip to content
조회 수 1286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커피를 마시는 어떤 방법에 대하여



그날 오후에는 윈톤 켈리의 피아노가 흘렀다.
웨이트리스가 하얀 커피잔을 내 앞에 놓았다.
그 두툼하고 묵직한 잔이 테이블 위에 놓일 때
카탕하고 듣기 좋은 소리가 났다.
마치 수영장 밑바닥으로 떨어진 자그마한 돌멩이처럼,
그 여운은 내 귀에 오래도록 남아 있었다.
나는 열여섯이었고, 밖은 비였다.

그 곳은 항구를 낀 아담한 소도시,
남쪽에서 불어오는 바람에서는 늘 바다냄새가 풍겼다.
하루에 몇 번인가 유람선이 항구를 돌았고,
나는 수없이 그 배에 올라타
대형 여객선과 도크의 풍경을 질리지도 않고 바라보곤 했다.
설사 그것이 비 내리는 날이라해도,
우리는 비에 흠뻑 젖어 가며 갑판 위에 서 있었다.
항구근처에 카운터 외에는 테이블이 딱 하나밖에 없는
조촐한 커피집이 있어,
천장에 붙어 있는 스피커에서는 재즈가 흘러 나왔다.
눈을 감으면 깜깜한 방에 가두어진 어린아이 같은 기분이 찾아왔다.
거기엔 언제나 친숙한 커피잔의 온기가 있었고,
소녀들의 보드라운 향내가 있었다.

내가 정말로 마음에 들어 했던 것은,
커피맛 그것보다는 커피가 있는 풍경이었는지도 모르겠다고,
지금은 생각한다.
내 앞에는 저 사춘기 특유의 반짝반짝 빛나는 거울이 있고,
거기에 커피를 마시는 내 자신의 모습이 또렷하게 비추어져 있었다.
그리고 나의 배후로는 네모낳게 도려내진 작은 풍경이 있었다.
커피는 어둠처럼 검고, 재즈의 선율처럼 따듯했다.
내가 그 조그만 세계를 음미할 때, 풍경은 나를 축복했다.

그것은 또한 아담한 소도시에서
한 소년이 어른으로 성장해 가기 위한 은밀한 기념사진이기도 하다.
자, 커피잔을 가볍게 오른손에 쥐고, 턱을 당기고, 자연스럽게 웃어요…….
좋았어, 찰칵.

때로 인생이란 커피 한 잔이 안겨다 주는 따스함의 문제, 라고
리차드 브로티간의 작품 어딘가에 씌어 있다.
커피를 다룬 글 중에서, 나는 이 문장이 제일 흡족스럽다

---------------------------------------------------
단골 찻집에서 찍어본 컷. 때론 완성품을 저렇게 놓고 재차 찍는 2차작업도 좋아합니다.

노래는 오랫만에 들어보네요 전영소녀에서 쓰인 '좋아합니다'
---------------------------------------------------

나는 차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커피는 알레르기가 있어서 잘 못마시기에...그래서 홍차를 좋아하다보니 닉네임까지도...

무라카미 하루키의 이 글을 좋아합니다.
하루키 다운 글이라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나도 하루키처럼 그 문장을 좋아합니다.

"때론, 인생이란 커피 한잔이 가져다 주는 따스함의 문제"
  • ?
    랄프Kim 2005.07.24 04:15
    너무 바빠서 프렌차이즈식 커피집의 커피를 테이크아웃해서 마시는 생활.....
    가끔은 시간을 내서 커피집에 앉아서 은은한 향의 커피를 즐기며 책을 읽고싶어지네요...
  • ?
    대마왕 2005.07.24 19:22
    따뜻한 커피 한잔의 여휴..^_^: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40 플라헤젠 아가씨의 참 모습 9 file 키스맛사탕 2006.04.06 1284
739 랄흐- 21 file 청한 2006.05.20 1285
738 뽐부금지!!! 10 file 루키 2006.04.23 1286
737 1회 애니코스 MT 사진들. 10 file Kallen 2006.04.10 1286
» 커피를 마시는 어떤 방법에 대하여... 2 file 홍차도둑 길드장 2005.07.23 1286
735 스냅이란.... 8 file 지네진 2006.02.06 1290
734 환희 file 홍차도둑 길드장 2005.08.31 1290
733 beat님 2 file 라일락 2005.11.16 1291
732 스노우보드 1 file 겨울 2005.12.03 1293
731 꾸!! 생일 축하 한다.. 14 file 라일락 2006.02.23 1296
730 스냅 더~ 7 file Sai 2006.01.22 1301
729 쌈밥집 습격사건.... 5 file 세잎클로버 2006.05.29 1303
728 조만간 7 file 청한 2006.03.28 1305
727 변신 3! 4 file 겨울 2006.07.10 1306
726 지금은... 20 file 꾸냥~♡ 2005.11.16 1306
725 형근오빠- 1 file 아로미 2006.03.14 1307
724 청춘 장동건코스하다!! 27 청춘로맨스 2006.04.18 1309
723 눈꽃 2 file 투웨이브 2006.01.22 1309
722 동시에 두 바디를 써 주는 센~스... 8 file 에이치 2006.02.08 1310
721 31회 부코 스냅사진 업뎃~ file drighk™ 2006.01.27 1310
720 귀여운 나비.. 13 file 대마왕 2006.06.12 1314
719 땡길땐 9 file Kallen 2006.02.28 1315
718 [SnowBoard]하프파이프&램프 6 file 겨울 2005.12.03 1315
717 겨울철 스포츠는 보드!! 5 file 겨울 2006.02.07 131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 32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