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2008.10.10 00:05

비온뒤 갬

조회 수 178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1.후배집 옥상에서 찍은 하늘.
마포쪽은 비가 갠 무렵이면 이런 멋진 하늘이 나오곤 한다.

엄청 이쁘고 말로 표현 못하는 색상들.
'사진'이라는 것은 회화와는 달리 '화학적'인 공정 때문에 눈으로 본 것을 다 못표현하는 한계가 있다.
그러나 눈은 남에게 전달을 할수 없다. 그리고 세부적인 디테일까지 오래 기억하지는 못한다.

2.하늘에 줄이 한줄 간건 어쩔수 없었지만 그냥 놔두기로 한다. 포샵 하면 간단하지만...그냥 이 날도 마음에 선 하나 간 느낌이었으니까.

3.누군가에게 전화를 걸고 싶어졌다.
그 사람의 목소리를 듣고 싶었다.
어느날 갑자기 날라온 문자와 전화에 날 놀라게 했던 사람.
그 사람의 목소리를 듣고 싶었지만 오늘도 전화하지 못했다.

Board Pagination ‹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ext ›
/ 2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